• 최종편집 2024-03-05(화)
 

광주시보건소는 기온의 급강하로 한파대책 기간이 시작됨에 따라 건강 취약계층 2900여가구를 대상으로 집중 방문건강관리를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한파특보 발효시 전담 방문간호인력 8명이 건강취약계층 가정에 직접 방문 또는 전화·문자로 대상자의 안전과 건강 상태를 수시로 확인하고 저체온증과 같은 한랭질환 예방을 위한 한파대비 행동요령을 교육하고 홍보할 계획이다.


건강 이상 징후가 발견될 경우 신속히 119 및 지역 의료기관으로 연계 조치하는 등 적극적인 건강관리를 통해 인명피해를 예방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한파에 취약한 홀몸 어르신 및 기초생활수급자 등의 열악한 주거환경에 거주 중인 330명에게는 담요, 마스크, 보습제, 건강관리의약품 등이 담긴 방한용품 꾸러미를 제공한다.


한편, 한파특보가 발효되면 한파대응 T/F팀이 비상근무를 하게 된다. 보건소 한파대응 전담인력(031-760-2414)은 주간(9시~18시)에, 야간(18시~익일9시)에는 재난종합상황실(031-760-8691) 운영으로 24시간 대응체계를 유지한다.


방세환 광주시장은 “길고 추운 겨울 촘촘한 건강관리 서비스를 통해 취약계층 대상자들이 건강하고 따뜻하게 겨울을 지낼 수 있도록 하겠다. 앞으로도 효율적인 자연재난 대응으로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나로신문편집부 기자 @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9631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시 “한파 대비 취약계층 집중 방문건강관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