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상은 교수, 장애인 및 노인복지 관련 ‘후즈후 등재
2018/12/18 09:43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국립한경대학교(총장 임태희) 조상은 아동가족복지학과 교수가 세계적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Marquis Who’s Who in the World)」2018년판에 등재됐다.
조상은교수.jpg‘마르퀴즈 후즈후’는 미국인명정보기관(ABI)과 영국 케임브리지 국제인명센터(IBC)와 더불어 세계 3대 인명사전 발행기관으로 꼽힌다.
 조 교수는 ▲고령 장애인의 신체적‧심리적 건강이 삶의 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국제기능장애건강분류틀(International Classification of Functioning, Disability and Health, ICF)을 적용한 노인의 만성질환과 다차원적 장애 간 관계 ▲발달장애인의 건강서비스 이용에 관한 결정요인 연구 ▲발달장애아동을 돌보는 돌봄 제공자의 삶의 만족도 연구 등 장애인 및 노인복지와 관련한 연구 활동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아 등재됐다.
 조 교수의 연구들은 「Asia Pacific Journal of Social Work and Development」, 「Asian Social Science」 등 사회과학논문인용색인(SSCI)과 「세계최대초록‧인용데이터베이스(SCOPUS)」에 등재된 국제 저명 학술지에 게재되었다. 이외에도 다양한 국제학술대회에서 논문을 발표하는 등 활발한 국제 학술 활동을 해 오고 있다.
 조상은 교수는 중국 북경대학교 응용언어학과와 국제관계 및 외교학과를 복수전공으로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사회복지학과에서 사회복지학(장애인 및 노인복지 전공)으로 석·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아울러 한국장애인개발원에서 정책연구실 부연구위원(2016-2018)으로 재직했고 올해 9월부터 한경대학교 아동가족복지학과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 현재 한국장애인연맹 정책위원회 위원, 한국장애학회 학술분과 위원, 안성시 지방보조금 심의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하고 있다.
 조 교수는 “한국은 이미 고령사회에 진입했고 장애인과 노인에 관한 복지·건강·삶의 질 문제는 우리나라의 핵심 과제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장애인과 노인의 건강 증진과 복지 향상을 위해 WHO의 국제기능장애건강분류(ICF)를 기반으로 선진 복지국가의 장애인·노인복지 제도를 한국에서 구현할 수 있도록 관련 연구에 초점을 맞출 예정”이라고 밝혔다.

[ 하나로신문 편집실 ]
하나로신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nrsm@naver.com
하나로신문(www.hnrsm.com) - copyright ⓒ 하나로신문/일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홈페이지http// hnrsm.com .hnrsm,net 2005년6월28일*등록번호:다-00842호창간일:2005년9월28일 발행인 : 정봉영
    편집인:강민선 (주)하나로일보*사업자등록번호:128-86-30004*등록번호: 경기 아51794 (우편)17391
    경기도 이천시 진리동 경춘대로2481번길31(진리동)*대표전화 031)635-3800 fax:0505-116-2112/031-635-7337
    구독료:월납6,000원/년72,000원/선납입금시/60,000원/구독전용 계좌번호:농협 317-0002-3770-11예금주:(주)하나로일보 
    *편집실대표 e-mail : hnrsm@naver.com  /웹하드 ID : nbh114/ P.W : hnrsm  청소년보호책임자:이진관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한다.
    하나로신문/일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